윤엽이의주접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8-09-13 (토) 03:12
홈페이지 http://www.yunyop.com
ㆍ추천: 0  ㆍ조회: 1721      
IP: 123.xxx.108
행복하다 2007/01/07

요즘 사는거 같다.

일찍 일어나서 일하고 밥먹고 일하고 밥먹고 일하고 밥먹고 일찍 잔다.

그러니까 걱정이 없다.

얼었던 수도가 오늘 녹았다.

간만에 세수도 하고 양말도 빨고 머리도 감았다.

뽀송한 이불을 깔고

조또 아무것도 없는데

다가진것처럼  행복하다.

세상을 사랑한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85 꿈 2007/05/07 [1] 관리자 2008-11-17 2009
384 연장 2007/05/06 [1] 관리자 2008-11-17 1972
383 파뤼 2007/05/03 관리자 2008-11-17 1792
382 똥파리 2007/05/01 관리자 2008-09-13 2041
381 용접 2007/04/26 관리자 2008-09-13 1942
380 2.20 (2007/02/20) 관리자 2008-09-13 1826
379 집짓기 2007/02/12 [1] 관리자 2008-09-13 1803
378 또 봄 2007/02/06 관리자 2008-09-13 1817
377 씨벨놈에꺼. 2007/01/27 관리자 2008-09-13 1757
376 행복하다 2007/01/07 관리자 2008-09-13 1721
375 안성땅면 2006/12/05 관리자 2008-09-13 1562
374 잘살아봐 2006/11/20 관리자 2008-09-13 2032
373 주저리 2006/11/6 관리자 2008-09-13 1543
372 전기줄을 물어뜯는 개 2006/10/27 [1] 관리자 2008-09-13 1775
371 사천오백만원 2006/10/19 [1] 관리자 2008-09-13 1799
370 세수대야에 뜬달 2006/10/12 관리자 2008-09-08 1554
12345678910,,,29